즐겨찾기 추가 2019.06.17(월) 16:23
탑뉴스 종합 정치 수도권 경제 사회 시군별뉴스 News Focus
탑뉴스
종합
정치
수도권
경제
사회
시군별뉴스
News Focus
전남도, 폭염·집중호우 대비 사회복지시설 안전점검
2019년 05월 26일(일) 16:19
전남도는 27일부터 6월 28일까지 사회복지시설 791개소를 대상으로 2019년 하절기 사회복지시설 안전점검을 단계별로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안전점검은 강원 동해안 산불, 지진 발생 등으로 시설 안전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지고 있어 태풍, 집중호우, 폭염 등 자연재해 대비 상태도 포함해 진행한다.
노인복지시설 511개소, 장애인시설 234개소, 자활센터 24개소, 사회복지관 15개소, 노숙인시설 7개소 등 총 791개 사회복지시설에 대해 3단계로 나눠 시설 자체점검, 공무원 현장점검, 민관 합동점검 순으로 진행한다.
1단계 안전점검은 지난 24일까지 이뤄졌다. 사회복지시설의 자발적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각 시설에서 안전교육, 책임보험 가입, 소방·전기·가스·시설물 안전관리 등 10개 분야, 55개 항목의 안전점검표를 중심으로 자체 점검토록 하고 그 결과를 시설정보시스템에 입력토록 했다.
2단계 안전점검은 27일부터 이뤄진다. 도와 시군 담당공무원이 각 시설에서 행정업무 지원시스템에 입력한 자체 점검 결과를 확인한 후 관내 시설의 15% 이상 현장점검을 실시한다.
마지막 3단계 안전점검은 6월 28일까지 실시한다. 20년 이상 노후시설, 50인 이상 거주시설을 대상으로 특정 분야 안전관리 상태를 전문가와 함께 민관 합동으로 점검한다.
사회복지시설 안전점검 결과 위험 요인은 신속하게 시정하고, 개보수가 필요한 시설은 기능보강 사업비를 지원해 안전사고를 미리 방지한다는 계획이다.
정찬균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전남은 사회복지 수요가 많은 만큼 안전 약자의 비중 또한 높은 편이므로, 도민이 사회복지시설을 안심하고 이용하도록 안전점검에 온 힘을 다할 계획”이라며 “안전관리 미흡시설은 신속히 시정하고,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통해 도민들께 안전한 사회복지시설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지난해 하절기 점검에서 위험요인 154건을 발견해 시정 조치하고, 사회복지시설 30개소에 기능보강사업비 9억1400만 원을 지원해 옹벽·화재방지창 설치, 누수,전기 배선 교체, 소방 설비시설 설치 등을 완료했다
기자이름 김정환 기자
이메일 ihonam@naver.com
김정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개인정보보호정책편집규약 고충처리 신문판매윤리강령 취재·제작윤리강령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일간신문등록번호 : 광주가00021|사업자등록번호 : 410-81-97905 |창간 : 1946. 3. (재등록일 : 2007. 8. 29)|TEL : 062)224-5800
501-845 l 광주광역시 동구 학동 정도프라자 5층|기사제보·이메일 : ihonam@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FAX : 062)222-5548
[ 호남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