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07.15(월) 17:52
탑뉴스 종합 정치 수도권 경제 사회 복지 시군별뉴스 News Focus
사람과생활
오피니언
인사/동정/부음
장흥군 관산읍, 전통 살린 ‘금줄치기’ 출산 축하 눈길
2019년 06월 16일(일) 16:56
장흥군 관산읍 옥동마을에 전통 방식 그대로의 ‘금줄’이 매달렸다.
얼마 전 넷째 아이를 출산한 한 가정을 축하하기 위해 지난 13일 관산읍행정복지센터에서 마련한 올해 첫 ‘행복 금줄’이다.
장흥군 관산읍행정복지센터(읍장 이승주)는 인구늘리기 시책 일환으로 출산을 축하해 주기 위해 ‘행복한 엄마, 출산가정 금줄치기’ 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금줄 달기는 이웃과 함께 아이의 탄생을 축하하고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게 바라는 마음을 담아 추진했다.
금줄 치기의 옛 전통을 살려 주민들이 직접 새끼줄을 꼬고 숯, 한지, 솔가지를 끼워 출산가정 대문에 달았다.
위등 장흥군의회 의장을 비롯 관산읍 번영회, 여성단체협의회 등 각 사회단체 및 지역주민이 참석해 정성껏 마련한 미역과 아기옷 등을 전달해 측하의 의미를 더했다.
김정남 번영회장은 “저“출산, 고령화가 심각한 현실에서 출산소식은 관산읍의 경사”라며 “관산읍 지역주민 모두가 아이 출산을 기뻐해 주는 분위기를 조성하여 아이의 울음소리가 넘쳐나는 행복한 관산읍 만들기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금줄치기는 아이를 낳은 후 삼칠일[3·7일] 동안 금줄을 쳐서 아이의 성별을 표시하고, 외부인의 출입을 금하는 우리의 전통풍속이다.
장흥=송호빈 기자 / ihonam.naver.com
장흥=송호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지역별 최신뉴스
지도에서 지역을 클릭하시면
해당 지역의 뉴스를 보실수 있습니다.

회사소개개인정보보호정책편집규약 고충처리 신문판매윤리강령 취재·제작윤리강령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일간신문등록번호 : 광주가00021|사업자등록번호 : 410-81-97905 |창간 : 1946. 3. (재등록일 : 2007. 8. 29)|TEL : 062)229-6000
501-845 l 광주광역시 동구 학동 정도프라자 5층|기사제보·이메일 : ihonam@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FAX : 062)222-5547
[ 호남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