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2.27(목) 17:53
호남신문 방문자
전체40,686,566명
오늘6,084명
설 연휴에도 광양항은 쉬지 않는다

여수광양항만공사, 항만운영 특별대책 마련

2020년 01월 21일(화) 17:30

설 명절기간에도 광양항은 정상 운영된다.
여수광양항만공사(YGPA, 사장 차민식)는 24일부터 27일까지 '설 연휴기간 항만운영 특별대책'을 마련해 차질없는 항만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1일 밝혔다.
공사는 연휴 기간 중 비상 대기체제를 운영, 수출입 화물 처리 및 선박 입출항 서비스를 지원한다.
이 기간 원유·석유화학 부두 등 석유화학 관련 부두는 정상 운영된다.
컨테이너부두와 제품·고철 등 포스코 관련 부두는 설 당일을 제외하고 연휴 기간 동안 하역 작업을 진행한다.
공사는 긴급화물 및 비상상황에 대비해 항만근로자 긴급 동원 체제를 유지하고, 관련업체 간 휴무기간을 사전에 협의해 하역작업의 혼란과 지연을 방지할 계획이다.
또한 연휴기간 동안 항만의 순찰활동과 보안구역의 모니터링을 강화하는 등 철저한 항만 보안태세를 유지키로 했다.
유충호 물류전략실장은 "설 연휴기간 중 항만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관계기관과의 협의를 통해 원활한 항만서비스를 제공하고, 안전 및 보안사고 예방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