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1.24(화) 16:44
호남신문 방문자
전체44,057,428명
오늘7,126명
무안군, 제2호 치매안심마을 지정 현판식 개최
2020년 10월 26일(월) 17:30
무안군은 지난 22일 몽탄면 사창1리 원사창 마을을 무안군 제2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하고 현판식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진행된 현판식에는 김산 군수와 김대현 군의회 의장, 김경현·이요진·이정운 군의원과 주민들이 참석하여 치매안심마을 지정을 축하하였다.
치매안심마을은 치매환자와 가족, 지역주민이 함께 환자가 살던 마을에서 안전하게 공동체의 일원으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마을이다.
군에서는 원사창 마을회관을 치매안심마을의 거점 쉼터로 활용하여 치매 인식개선을 위한 다양한 홍보와 프로그램 운영으로 모두가 체감 할 수 있는 치매 친화적 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지역주민이 함께 참여하여 치매걱정이 없는 안심마을을 지속적으로 확대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며“군민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주민 참여형 치매안심마을로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과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안=이기성 기자 / ihonam@naver.com
무안=이기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