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11.27(일) 17:01
호남신문 방문자
오늘 현재53,467,987명
‘제13회 여수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10월 9일부터 개최

개매기, 바지락 캐기, 맨손 고기잡기, 망둥어 낚시 등 다양한 체험행사 마련

2022년 10월 04일(화) 16:43
‘제13회 여수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가 10월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여수시 소라면 해넘이길 일원에서 개최된다.
코로나19로 3년 만에 열리는 이번 행사는 여자만의 환상적인 노을과 갯벌을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먼저 관람객이 직접 물고기를 잡아보는 개매기 체험과 맨손 고기잡기, 대나무 망둥어 낚시, 해마다 인기가 높은 바지락 캐기 체험이 진행될 예정이다.
장척마을과 복개도 사이 바닷길 500m를 걷는 복개도 가족사랑걷기와 보물찾기 체험은 가족단위 관람객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어로의 안전과 풍어를 비는 풍어제와 당산제, 흥겨운 축하공연과 버스킹공연, 노을 가요제, 학생들이 펼치는 댄스경연대회 등 볼거리도 풍성하다.
이외에도 페이스페인팅과 물로켓 만들기 등 어린이 체험관과 바다음식 체험관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개막식은 9일 오후 6시 열릴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여자만의 아름다운 노을을 배경으로 갯벌을 활용한 특색 있고 차별화된 체험형 프로그램을 정성껏 준비했다. 3년 만에 열리는 이번 행사에 많은 시민과 관람객이 방문하셔서 낭만 가득한 추억 가득 안고 가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여수=김현근 기자 /
여수=김현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