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3.02.01(수) 16:33
호남신문 방문자
오늘 현재54,613,507명
한춘옥 전남도의원,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연령대 상향하여 지급해야 한다” 지적

고령화되는 농촌 실정 맞춘 혜택 지급 요청

2022년 11월 27일(일) 17:00
전남도의회 농수산위원회 한춘옥 의원(더불어민주당, 순천2)은 최근 농축산식품국을 대상으로 한 2023년도 본예산 심사에서 “여성농업인 혜택을 늘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 의원은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는 현재 75세까지 연 20만 원이 지원되고 있지만, 이는 실제 여성농업인의 60%밖에 되지 않는다”며 “최근 급격한 농촌 고령화에 따른 여성농업인의 나이 상승을 고려해 농촌 실정에 맞게 연령대를 상향하여 지급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여성농업인은 지역사회에서 가사ㆍ돌봄 등 다양한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며, “여성농업인에게 문화 활동 기회를 제공해 한 숨 쉬어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행복바우처를 점차 확대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달라”고 덧붙였다.
이에 강효석 농축산식품국장은 “여성농업인들의 어려움에 공감하며 지원범위 확대에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동부취재본부 김승호 기자 /
동부취재본부 김승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