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07.15(월) 17:52
탑뉴스 종합 정치 수도권 경제 사회 복지 시군별뉴스 News Focus
인사말
지역사회부

호남신문 고충처리인에 관한 규정

'전라도의 정론직필'를 지향하는 호남신문은 보도로 인한 지역민들의 피해구제 및 인권보호 강화 차원에서 '고충처리인제'를 도입, 운영하고 있습니다.

■ 호남신문 고충처리인 : 편집국장 강성원
■ 고충처리인 연락처 : 전화 : 062-224-5800 / 팩스 : 062-222-5544
E-mail : ihonam@naver.com
■ 2013년 고충처리인 활동실적 : 해당사항 없음

제1조 목적
이 규약은 2005년 7월 28일 시행된‘언론중재 및 피해구제등에 관한법률’에 따라 사내의 언론피해 자율적 예방 및 구제를 위한 고충처리제도의 효율적인 운영을 목적으로한다.

제2조 고충처리인의 권한과 직무
고충처리인은 호남신문의 신뢰도 제고와 정확한 취재보도, 신속한 언론피해구제를 위 해 다음과 같은 직무을 수행한다.
① 언론의 침해행위에 대한 조사.
② 사실이 아니거나 타인의 명예 그 밖의 법익을 침해하는 언론보도에 대한 시정권고
③ 구제를 요하는 피해자의 고충에 대한 정정보도, 반론보도 또는 손해배상의 권고
④ 그 밖의 독자의 권익보호와 침해구제에 관한 자

제3조 고충처리인 직위
고충처리인은 호남신문 취재보도의 신뢰성 확보와 피해 구제 사항에 대한 신속 공정한 처리를 위해 그 판단과 직무수행과 관련하여 객관적이고 자율적인 위상과 지위를 갖는 다.

제4조 고충처리인의 임명
① 고충처리인은 언론보도에 대한 전문적인 식견과 경험을 가진 덕망있는 사내,외 인사의 추천과 취재 편집 또는 제작 종사자의 의견을 들어 사장이 임명한다.
② 고충처리인의 임기는 2년으로 하며, 연임 할 수 있다.
③ 고충처리인이 임기 전 사퇴하였을 경우, 후임고충처리인이 새로 시작한다.

제5조 고충처리인의 보수
회사는 고충처리인의 원활한 직무수행을 위해 필요한 출장, 자료수집, 회의참석 경비와 고충처리수당을 지급 할 수 있다.

제6조 고충처리인의 활동
①고충처리인은 호남신문의 취재보도사항에 대해 시정권고 사항이 발생할 경우, 피해구제를 위한 제보나 신청이 있을 경우 관련부서장에게 필요한 자료를 요구할 수 있으며, 관련 부서장은 이에 응해야 한다.
②고충처리인은 권한과 직무규정에 대한 직무수행을 위해 필요한 경우 관련부서장 회의를 소집할 수 있다.

제7조 시정권고 및 피해보상
고충처리인은 호남신문 취재보도와 관련해 시정권고가 필요한 사항이 발생하였거나, 피해구제신청사건과 관련해 피해보상이 필요한 경우 그 사유와 시정권고 및 피해보상정도에 관한 의견서를 사장에게 제출한다.

제8조 시정권고 및 피해보상 지침
회사는 고충처리인의 제출한 시정권고 및 피해보상 의견에 대해 이의가 있을 경우 의견서를 접수한 날로부터 1주일이내에 재심을 요청 할 수 있다. 이에 고충처리인 은 1주일이내에 재심사안에 대해 심사한 뒤 사장에게 통보하며, 사장은 재심사안에 대해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수용해야 한다.

제9조 고충처리인 운영 규약 및 활동사항의 공표
① 회사는 고충처리인 운영규약을 호남신문 인터넷신문(홈페이지)을 통해 공표한다. 운영규약 내용를 변경할 때도 같다.
② 고충처리인은 매월 1회 활동사항을 사장에게 제출하며, 회사는 고충처리인의 활동사항을 매년 호남신문 인터넷신문(홈페이지)을 통해 공표한다.

제10조 시행시기
이 규약은 2011년 03월 24일부터 시행한다.



(주)에이치앤프레스 호남신문

지역별 최신뉴스
지도에서 지역을 클릭하시면
해당 지역의 뉴스를 보실수 있습니다.

회사소개개인정보보호정책편집규약 고충처리 신문판매윤리강령 취재·제작윤리강령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일간신문등록번호 : 광주가00021|사업자등록번호 : 410-81-97905 |창간 : 1946. 3. (재등록일 : 2007. 8. 29)|TEL : 062)229-6000
501-845 l 광주광역시 동구 학동 정도프라자 5층|기사제보·이메일 : ihonam@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FAX : 062)222-5547
[ 호남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