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04.24(수) 16:47
탑뉴스 종합 정치 수도권 경제 사회 시군별뉴스 News Focus
탑뉴스
종합
정치
수도권
경제
사회
시군별뉴스
News Focus
신안 천사대교 4일 개통…1시간 뱃길 차로 10분

2010년 착공…5814억원 투입
사장교·현수교 동시 배치 첫 교량
국내서 가장 긴 교량 국도, 10.8㎞

2019년 04월 01일(월) 16:36
앞으로 배로 1시간 걸리던 전남 신안군 암태면 자은, 암태, 팔금, 안좌도를 자동차로 10분이면 이동할 수 있게 된다.
국토교통부는 전남 신안군 압해읍에서 암태면을 잇는 국도 2호선 압해~암태간 도로공사(10.8㎞)를 마무리하고 4일 오후 3시부터 차량 통행을 시작한다고 1일 밝혔다.
이 공사는 압해읍과 암태면을 해상교량(천사대교)로 연결하는 사업으로 2010년 착공했고 총 5814억원을 투입해 9년만에 완공했다. 외국기술자 자문없이 100% 국내 기술로 건설했다. 대우건설, 대림산업 등 13개사가 참여했다.
'천사대교'는 국내에서 최초로 하나의 교량에 사장교와 현수교를 동시에 배치한 것이 특징이다. 국내 해상교량중 4번째로 길고 국도로는 가장 긴 교량이다.
명칭은 신안군이 1004개의 섬으로 이뤄진 지역 특성과 상징성을 고려해 지역주민을 상대로 공모했고 국가지명위원회가 결정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주 교통수단이 배편밖에 없어 기상악화, 심야시간 등에 교통제약이 많았다"며 "천사대교 개통으로 지역주민의 불편을 해소하고 신안 전남 서남권 관광·휴양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회사소개개인정보보호정책편집규약 고충처리 신문판매윤리강령 취재·제작윤리강령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일간신문등록번호 : 광주가00021|사업자등록번호 : 410-81-97905 |창간 : 1946. 3. (재등록일 : 2007. 8. 29)|TEL : 062)224-5800
501-845 l 광주광역시 동구 학동 정도프라자 5층|기사제보·이메일 : ihonam@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FAX : 062)222-5548
[ 호남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