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8.20(화) 16:54
전남교육청 ‘2019 찾아가는 학부모 인성교육’ 실시

희망전남교육 명예대사 최수종 씨 토크 콘서트 ‘호응’

2019년 08월 12일(월) 16:59

갈수록 개인주의가 만연하고 부모와 자녀의 대화가 단절되는 세태 속에서 가정의 ‘밥상머리교육’기능 회복과 부모-자녀 간 소통 방법을 모색해보는 대화의 장이 펼쳐졌다.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최근 순천만국가정원 국제습지센터 컨퍼런스홀에서 진행한 ‘2019 찾아가는 학부모 인성교육’이 그 무대이다.
전남도내 학생과 학부모 2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교육은 2부로 나뉘어 진행됐다.
1부에서는 연기자 최수종 씨를 초청해 나선희 전 MBC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토크 콘서트가 펼쳐졌다. 2부에서는 경기 이천중 김정식 수석교사가 강사로 나서 핸드폰으로 부모와 자녀가 소통하는 방법을 강의했다.
특히, 희망전남교육 명예대사로 활동하고 있는 연기자 최수종 씨는 ‘엄마 아빠는 하나뿐인 내편’이라는 주제로 사회자와 진솔한 대화를 가져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최 씨는 평소 부부 사이는 물론 자녀들에게도 존댓말을 써서 화제가 된 적이 있고, 화상 환자 돕기 앨범 발매 등 봉사활동을 활발하게 해 오고 있어 그의 말 한마디 한마디는 참석한 학부모·학생들의 공감을 사기에 충분했다.
최근 KBS TV 드라마 ‘하나뿐인 내 편’에서 열연한 최 씨는 2011년부터 (사)전남영상위원회 위원장으로서‘최수종과 함께하는 전남 연기캠프’를 통해 전남 학생들의 연기 및 영상 제작 지도 재능 기부를 해 오고 있다.
또, 2016년부터는 ‘희망전남교육 명예대사’로 위촉돼 전남교육 발전을 위해 활동해 오고 있다. 행사에 앞서 장석웅 교육감은 최수종 위원장과 함께 순천 에코촌 유스호스텔에서 진행되고 있는 전남 연기캠프를 방문해 전남 각지에서 온 고등학교 2학년 학생 51명과 스태프 등 80명을 격려했다.
최수종 씨와 대화의 시간을 마친 학부모들은 다양한 핸드폰(스마트폰) 어플 실습을 통해 자녀와 소통하는 방법을 배웠다.
강사로 나선 김정식 수석교사는 상대를 존중하는 핸드폰 사용법과 가족이 함께 건전하고 유용하게 사용하는 어플 실습을 통해 학부모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교육을 들은 학부모 송은영 씨는 “두 딸과 함께 왔는데 뜻밖에 우리 세 모녀의 사연이 소개되고, 최수종 씨로부터 가족관계에 대한 지혜를 들을 수 있어 좋은 추억이 됐다”고 말했다.
또한 “핸드폰이 좋은 학습도구가 될 수 있다는 사실도 알게 돼 아이들과의 갈등이 줄어들 것 같다”는 기대를 나타냈다.
장석웅 교육감은 “학생 교육은 교직원 뿐 아니라 학부모와 지역사회가 함께 해야 한다.”며 “도교육청은 앞으로 민주시민성교육, 인문학교육, 인성교육 등 자녀교육을 위한 학부모 역량 강화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고 밝혔다.
순천=김승호 기자 / ihonam@naver.com
순천=김승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지역별 최신 뉴스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