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01.16(일) 17:01
호남신문 방문자
전체49,259,061명
오늘7,223명
함평군, ‘2021 대한민국 국향대전’…현장 간부회의로 시작

축제현장 사전 확인·점검

2021년 11월 02일(화) 16:56

함평군이 매주 월요일 군청 회의실에서 개최하던 간부회의를 함평엑스포공원에서 개최해 주목된다. 
함평군은 2일 “지난 1일 오전 ‘2021 대한민국 국향대전’ 개최 현장인 함평엑스포공원에서 이상익 군수를 비롯한 실과소장, 읍면장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 간부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오는 5일부터 17일간 열리는 대한민국 국향대전의 개막을 앞두고 축제 전반에 대한 마무리 점검 차원에서 마련됐다.
참석자들은 국향대전 총괄 보고, 행사장 배치 등 축제 운영 전반에 대한 브리핑을 들은 후 국화분재전시관, 다육식물관 등 축제 현장을 확인·점검했다. 
군 관계자는 “‘지구와 인간의 공존’이라는 주제에 맞춰 기획된 다채로운 국화 조형물들이 관람객을 맞이할 준비를 끝냈다”며 “‘국화’와 ‘환경’이라는 테마가 접목된 전시 작품들의 메시지가 축제장을 방문한 관람객들에게 잘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익 함평군수는 “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 취소됐던 국향대전이 ‘안심·안전축제’로 거듭나기 위해 관람객 입장에서 현장을 확인·점검했다”며 “함평을 찾는 군민과 관람객들이 안전하게 가을 정취를 만끽하실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겠다”고 말했다.  
함평=김광춘 기자 /
함평=김광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 뉴스